[작성자:] 월드뷰

2021-04-21 0

선교사의 지도력 개발(1) 선교사의 전인적 개발과 창의적 사역

By 월드뷰

월드뷰 APRIL 2021 ● 기독교세계관으로 세상을 보는 매거진 | BIBLE & WORLD VIEW 4 글/ 전성걸(글로벌연합선교훈련원 TMTC 상임대표) 한국 교회는 선교에 있어 새로운 국면을 맞이했다. 새로운 국면이란 선교 인력의 물량적 파송에서, 파송된 현장 선교사들의 질적 성숙의 시급성이다. 더욱 도전되는 것은 현장에 있는 선교사들이 사역 중 자신의 리더십 역량과 사역의 전문성에 있어 상당부분 개발 필요성을 피력하고 있다는 점이다. 이와 같은 현상의 대부분은 파송 전 훈련의 부재나 잘못된 훈련으로 인해 생겨나는 문제이다. 혹은 파송 후 현장 선교사의 개발을 뒷받침하지 못하는 결여된 멤버케어로 더욱 가중되는 문제이기도 하다. 그 때문에 한국 교회의 선교는 선교사 파송 전과 후, 그리고 선교사 전 생애를 아우르는 폭넓은 차원의 전인적 개발에 더욱 심혈을 기울여야 한다. 그런데 코로나 팬데믹이라는 불가항력적 상황은 선교 사역자들의 개발과 사역을 위축시키고 있다.  사역자들의 전인적 개발을 연구한 로버트 브링좁슨(Robert Bryinjolfson)은 “전인적 훈련(개발)이란 성품(character), 영성 형성(spiritual formation), 기술발전 및 이해를 포함한 전인격(whole person)의 필요에 의도적으로 부응하는 학습 경험을 제공하는 훈련”이라고 정의한다.[1] 이에 기초해 볼 때 전인적 개발이란 선교 사역자를 훈련할 때 이들이 궁극적으로 어떤 사람이 되어야 하는지, 이들이 무엇을 할 수 있는지, 그리고 사역에 있어서 어떻게 효율적으로 될 수 있는지를 다룬다. 즉, 존재와 지식과 행동을 모두 포괄하는 전인적이고(integral) 총체적인(holistic) 개념을 통합한 개발을 의미한다고 할 수 있다.  필자는 앞으로 12회에 걸쳐 본 칼럼 연재를 통해 선교사의 전인적 개발과 창의적 사역에 관한 생각과 고민을 나누려고 한다. 필자가 경험한 선교지에서의 사역 경험과 선교사를 위한 연장 교육 운영자로서의 생각과 창의적 선교 교육을 디자인하는 실천가로서의 꿈과 고민을 부족하나마 독자들과 나누고자 한다. 이번 첫 칼럼에서는 12회에 걸쳐 나누게 될 칼럼의 대주제로 선교사의 전인적 개발과 창의적 사역을 논함에 있어 고민해 봐야 할 세 분야를 이야기하고 싶다. 그리고 이 세 분야는 또 다른 소주제로 구성돼 연재될 것이다.  1.…

2021-04-14 0

방역지침 차별하지 말라

By 월드뷰

월드뷰 APRIL 2021 ● 기독교세계관으로 세상을 보는 매거진 | ISSUE 12 글/ 이은혜(순천향의대 교수) 코로나19 확진자 중 종교 관련 집단…